2018.11.10 (토)

  • 구름조금동두천 9.0℃
  • 구름많음강릉 11.1℃
  • 박무서울 9.5℃
  • 박무대전 7.0℃
  • 박무대구 6.2℃
  • 맑음울산 10.0℃
  • 박무광주 7.6℃
  • 맑음부산 10.7℃
  • 흐림고창 5.8℃
  • 맑음제주 10.2℃
  • 구름많음강화 7.5℃
  • 흐림보은 5.0℃
  • 흐림금산 3.9℃
  • 흐림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현대건설 '안전 최우선 경영' 안전체험관 개관

11가지 재해 관련 19개 체험시설 설치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현대건설이 '안전 최우선 경영'을 선포했다. 현대건설은 기업경영의 가장 핵심적인 가치는 안전을 공고히 하는 것이라며, 현대건설 임직원은 물론 협력사, 근로자의 안전을 최우선 할 것을 천명했다.


현대건설은 이러한 경영 방침에 따라 지난 7일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 위치한 현대건설 기술교육원에서 '안전문화 체험관'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현대건설 임직원 및 계열사 구성원, 협력사 임직원, 외부 교육희망자 등 대내·외 이해관계자에게 다양한 건설 안전 체험기회를 제공해 안전 의식을 제고하고 선진 안전문화 조성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다. 


안전문화 체험관은 체험 구역별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체험 동선을 연결해 현장감을 극대화시켰다. 현장 곳곳에 숨어있는 실제발생 가능한 위기상황에 대비할 수 있는 능력을 함양시키기 위한 시설이다.



또, 총 11가지 재해와 관련한 19개 체험시설을 설치해 안전교육의 내실화를 도모한다. 추락, 화재 등 현장 재해 관련 개구부 추락과 흙막이 붕괴, 가상 재해체험(VR) 등을 설치했다. 

이밖에도 심폐소생술 마네킹으로 CPR체험교육 및 교육용 AED를 이용한 응급처치 체험도 진행한다. 

현대건설은 안전문화 체험관 외에도 ‘IoT기반 현장안전관제시스템’도 개발해 근로자 위치확인 등 안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 시스템은 개발을 완료해서 이미 ‘테헤란로 237개발사업’ 현장에 시범적용 중이며 향후 확대 실시할 계획으로 전한다. 
  
현장안전관제시스템은 현대건설이 건설업계 최초로 개발한 자체 플랫폼 형태로 이루어졌으며 근로자 위치확인, 가스농도감지, 장비협착방지, T/C(타워크레인)충돌방지, 풍속감지, 흙막이 가시설 붕괴방지의 6대 서비스가 내재돼 있다. 또한, 향후 별도의 단위 기술을 플랫폼 안에 추가해 안전관리 기능을 확대개발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




현대건설 '안전 최우선 경영' 안전체험관 개관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현대건설이 '안전 최우선 경영'을 선포했다. 현대건설은 기업경영의 가장 핵심적인 가치는 안전을 공고히 하는 것이라며, 현대건설 임직원은 물론 협력사, 근로자의 안전을 최우선 할 것을 천명했다. 현대건설은 이러한 경영 방침에 따라 지난 7일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에 위치한 현대건설 기술교육원에서 '안전문화 체험관'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현대건설 임직원 및 계열사 구성원, 협력사 임직원, 외부 교육희망자 등 대내·외 이해관계자에게 다양한 건설 안전 체험기회를 제공해 안전 의식을 제고하고 선진 안전문화 조성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다. 안전문화 체험관은 체험 구역별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체험 동선을 연결해 현장감을 극대화시켰다. 현장 곳곳에 숨어있는 실제발생 가능한 위기상황에 대비할 수 있는 능력을 함양시키기 위한 시설이다. 또, 총 11가지 재해와 관련한 19개 체험시설을 설치해 안전교육의 내실화를 도모한다. 추락, 화재 등 현장 재해 관련 개구부 추락과 흙막이 붕괴, 가상 재해체험(VR) 등을 설치했다. 이밖에도 심폐소생술 마네킹으로 CPR체험교육 및 교육용 AED를 이용한 응급처치 체험도 진행한다. 현대건설은 안전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