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2 (월)

  •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9.8℃
  • 맑음서울 13.8℃
  • 구름조금대전 14.2℃
  • 구름많음대구 15.6℃
  • 흐림울산 14.1℃
  • 맑음광주 14.1℃
  • 흐림부산 15.0℃
  • 맑음고창 12.4℃
  • 구름조금제주 15.4℃
  • 맑음강화 12.7℃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3.9℃
  • 맑음강진군 14.4℃
  • 구름많음경주시 14.4℃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대우건설 인제-양양 터널, '세계 도로업적상' 수상

국제도로연맹 주관 '세계 도로 업적상' 본상 수상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국내 건설사가 건설한 터널이 국제 건설 기구로 부터 우수 도로로 인정을 받았다.


대우건설이 작년 6월 준공한 '인제-양양 터널'은 지난 7일 국제도로연맹(IRF)이 주관하는 '2018년 세계 도로 업적상' 시상식에서 환경관리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인제-양양 터널'은 국내에서 가장 긴 11Km의 도로터널(전세계 18번째)로 백두대간의 환경피해를 최소화하고 운전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최고 수준의 기술력이 투입되었다.

터널 전 구간에 고압미세물분무시설, 화재감지기, 영상유고감지시스템, 독성가스감지 시스템 등을 세계 최초로 적용하여 방재시스템을 구축하였다. 이러한 환경관리 시스템 적용 기술을 금회 수상을 통해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국제도로연맹(IRF)은 1948년 창설된 이후 도로분야에서 가장 권위있는 국제기구로 자리매김하고, 2000년 부터 도로분야 발전에 기여한 기관·기업의 도로관련 프로젝트를 시상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회사의 친환경 토목 기술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것으로, 인제양양터널에 적용한 기술을 발전시켜 향후 국내외 토목사업 수주에 힘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신제품 & Promotion Ev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