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3 (월)

  • 흐림동두천 24.9℃
  • 흐림강릉 25.0℃
  • 서울 25.3℃
  • 대전 29.1℃
  • 흐림대구 31.9℃
  • 흐림울산 30.9℃
  • 구름많음광주 29.8℃
  • 박무부산 28.5℃
  • 구름많음고창 30.1℃
  • 구름많음제주 31.6℃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8.3℃
  • 흐림금산 30.2℃
  • 흐림강진군 29.4℃
  • 흐림경주시 31.0℃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매일유업, (사)어르신 우유배달에 매년 ‘1% 기부키로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에 체험팩 판매 3억 전달
‘소화가 잘되는 우유’ 매출액의 1% 매년 기부도 새로이 약속
“지자체·기업·고객이 함께하는 CSV 활동으로 자리매김 시킬 것”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에 올해부터 소화가 잘되는 우유 매출액의 1%를 매년 후원하기로 해 잔잔한 울림을 주고 있다. 



지난달 선보인 소화가 잘되는 우유 체험패키지(12팩) 판매액 전부인 3억 원을 지난 11일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이사장, 호용한 목사)에 전달함과 동시에, ‘1%의 약속’을 통해 올해부터 소화가 잘되는 우유 매출액의 1%를 매년 후원하겠다고 추가로 밝힌 것. 

앞서 매일유업은 체험패키지(12팩) 구매 고객이 배송비 2500원과 상품 금액 1500원 등 4천원을 결제하면, 배송비를 제외한 상품 금액 1500원을 전액 적립해서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에 기부하겠다는 약속을 한바 있다.  

체험패키지는 뜨거운 반응으로 당초 계획 대비 5배인 20만개가 6일 만에 완판, 총 3억 원이 적립됐고, 이에 매일유업은 지난 11일 사단법인에 3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하며 약속을 지켰다.

나아가 매일유업은 한가지의 약속을 추가했다. 매년 ‘소화가 잘되는 우유’ 제품의 매출 1%를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에 기부하기로 결정한 것. 이 같은 내용은 지난달 안부우유 이사회에서 승인돼 올해부터 해당 제품의 연 매출액 중 1%를 기부할 계획이다.

소화가 잘되는 우유의 작년 매출액으로 계산했을 때, 기부 금액은 3억 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체험패키지 판매를 통해 조성된 금액 3억원을 더하여, 올해 매일유업에서 사단법인에 후원하는 금액은 6억 원 가량이 된다.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과 매일유업 간의 관계는 올해가 처음이 아니다. 매일유업은 2016년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정기후원을 시작으로, 가정배달 사업을 운영하던 노하우로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을 지원해 왔다. 

유제품 제조/판매회사인 만큼, 가정배달 사업의 인프라를 CSV(Create Shared Value, 공유가치 창출)로 환원하고자 한 것이다. 

지자체와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이 지원 대상을 선정하면, 매일유업이 관할 대리점과 배달원을 통해 홀로 사는 어르신 댁으로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배달하는데, 배달한 우유가 남아있을 경우, 관공서나 가족에게 연락해 고독사를 예방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다.

매일유업은 수혜자의 연령대를 고려, 기존에 배달되던 일반 우유를 소화가 잘되는 우유(유당불내증 완화를 위해 유당을 제거한 유당분해 우유)로 변경하는데 필요한 금액도 부담해 왔다.


소화가 잘되는 우유는 올해 초 패키지까지 변경했다.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사업에 참여하는 것을 넘어,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이용하는 고객들에게도 해당 후원사업을 알리고 주위 소외된 이웃에 대한 관심을 환기하기 위해서다. 

제품 측면에는 “소화가 잘되는 우유 판매 수익금의 일부는 (사)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을 후원하는 데 사용됩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온라인 후원 페이지로 연결되는 QR코드가 인쇄돼 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지난 1999년부터 선천성 대사이상 환아용 특수분유 제조를 20년 이상 지속한 것처럼, 고독사 예방과 어르신께 안부를 전하는 활동이 작은 단체에서 시작해, 지자체, 기업 그리고 고객이 함께하는 CSV 활동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어르신 우유배달은 2003년 옥수중앙교회 호용한 목사를 중심으로 시작, 현재 16개 기업의 후원을 받고 있다. 후원에 관심이 있는 기업이나 개인은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홈페이지 또는 매일유업의 사업소개 및 후원 홈페이지로 방문하면 된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