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맑음동두천 26.6℃
  • 구름조금강릉 29.2℃
  • 맑음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27.0℃
  • 구름많음대구 30.4℃
  • 구름많음울산 21.8℃
  • 구름많음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1.4℃
  • 구름많음고창 23.5℃
  • 구름많음제주 22.4℃
  • 맑음강화 18.6℃
  • 구름많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5.4℃
  • 구름많음강진군 25.7℃
  • 구름많음경주시 24.5℃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매일유업, 공정위 최초 도입 ‘대리점 동행기업’에 선정

대리점 영업 및 복리후생 지원, 상생펀드 조성 등 동반성장 노력
매일유업㈜과 함께 대상㈜, 엘지전자㈜, ㈜이랜드월드 등 최초 선정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이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조성욱)가 올해 최초로 도입한 ‘대리점 동행기업’으로 지난 23일 선정됐다.  



‘대리점 동행기업’이란 대리점분야 상생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대리점분야 공정거래협약 체결을 권장해 대리점과의 상생문화 확산을 도모하기 위해 공정위에서 올해 처음 도입한 제도로, 매일유업과 대상㈜, 엘지전자㈜, ㈜이랜드월드 등 4개 기업이 선정됐다.  

매일유업은 대리점 상생지원 활동으로 자녀 출산 및 학자금 지원, 장례용품 등 생애주기별 필요한 지원 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대리점이 사업운영 자금을 저리로 이용할 수 있도록 100억 원 규모의 상생펀드도 조성했다. 

이러한 활동을 바탕으로 매일유업은 대리점주들의 소속감 강화와 안정적인 유통망을 구축할 수 있었으며, 공로를 인정받아 동행기업으로 선정되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또한, 대리점의 매출 확대 지원 및 코로나 방역용품 구입 등을 위해 101억 5천만 원을 지원하였으며, 대리점과의 거래시 분쟁이 발생되지 않도록 ‘대리점 거래 세부업무 지침’과 ‘영업담당자 행동규범’을 마련하는 등 파트너로서의 정착을 위해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매일유업 상생협력의 핵심은 대리점 가족과 함께 하는 것”이라며 “대리점 경쟁력이 곧 회사의 경쟁력이라 판단, 동등한 지위에서의 거래를 통해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매일유업은 지난 16일, 공정거래협약을 통한 공정한 거래질서 확립과 상생협력 문화 확산으로 국내 산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공정거래협약 이행 모범기업 표창장’도 받은 바 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중견련, '성장사다리' 역할 확대위한 조직·인사 개편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한국중견기업연합회가 정책과 회원 지원 기능을 강화한 2본부 3실 5팀 체제로 조직 개편 및 인사를 단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중견기업 정책 개선과 회원 지원 기능의 두 축으로 조직 전반을 정비, 중견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뒷받침할 정책 대안을 제시하고, 회원사 소통·지원 실효성을 강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조직도 기존의 기업성장지원본부를 회원지원실과 성장지원팀으로 구성된 전무 직할 회원본부로 승격, 지역 대표 중견기업 발굴 및 회원사 협력 지원, 중견기업 혁신성장펀드 및 상생협력 사업 등 제반 프로젝트의 현장 중심 구체성을 강화하고, ‘성장사다리’의 핵심으로서 중견기업의 역할을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정책본부는 사업지원실과 정책팀으로 확대, 재편했다. 정책 대응 업무에 더해 중견기업 R&D 및 디지털 전환 지원 등 중견기업 대상 핵심 정부 사업의 실효성을 높일 다양한 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신설된 커뮤니케이션실은 홍보팀과 국제협력팀으로 구성, 언론 홍보, 반기업 정서 해소, 국제·무역·통상 등 대내외 협력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또, 정책본부에는 박양균 상무이사를 정책본부장으로 승진 발령했다. 박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