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30 (수)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5.2℃
  • 맑음서울 13.1℃
  • 맑음대전 12.9℃
  • 맑음대구 14.1℃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3.7℃
  • 맑음부산 15.7℃
  • 맑음고창 11.3℃
  • 맑음제주 16.3℃
  • 맑음강화 9.7℃
  • 맑음보은 8.2℃
  • 맑음금산 9.1℃
  • 맑음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10.3℃
  • 맑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폭염도 아랑곳, 8월 분양 작년보다 20% 증가

예정물량 27,000가구...수도권 경기 10,459가구



[산업경제뉴스 김명인 기자]  정부의 부동산 규제 강화와 40도에 육박하는 더위에도 분양시장은 더욱 열기를 내뿜고 있다.


부동산 114에 따르면 오는 8월에 분양예정인 아파트는 총 2만7134 가구로 분양열기가 몰아치던 지난해 8월 2만2550 가구보다 20%가 더 많은 물량이다.


분양 물량의 대부분은 수도권 등 경기지역에 몰려있다. 특히 서울 강남 접근성이 좋은 지역에 공급이 집중된다. '성남고등 행복주택', 경기 광주 '광주역세권 공공분양' 등에 수요자의 눈길이 쏠리고 있다.


지방에 분양예정인 아파트는 부산이 5504가구, 경북 3600가구, 광주 2916가구, 전남 832가구, 대구 343가구 등이 예정돼있다.


현대건설, 삼성물산, GS건설, 한화건설 등 대형건설사가 공급하는 브랜드 아파트도 대거 시장에 나온다. 


한화건설은 서울 노원구에 '상계꿈에그린' 1062가구(일반분양 80가구)를 공급하고, 수원에서는 대우건설과 GS건설이 '수원고등 푸르지오자이(가칭)' 등 두 브랜드를 결합한 아파트 4086가구(일반분양 749가구)를 내놓는다. 


현대건설은 부산 연제구 '힐스테이트 연산' 1651가구(일반분양 1017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며, 대구 수성구에도 '힐스테이트 범어 센트럴'아파트 343가구 오피스텔 166실을 내놓는다. 


삼성물산과 현대산업개발은 부산 동래구에 '동래 래미안아이파크'로 두 회사의 대표 브랜드를 사용한 아파트 3853가구(일반분양 2485가구)를 계획하고 있어 8월 분양시장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