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24 (수)

  • 맑음동두천 -13.2℃
  • 맑음강릉 -9.8℃
  • 맑음서울 -11.8℃
  • 대전 -8.7℃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6.9℃
  • 광주 -5.1℃
  • 맑음부산 -5.6℃
  • 구름많음고창 -5.0℃
  • 제주 1.0℃
  • 맑음강화 -10.4℃
  • 흐림보은 -9.7℃
  • 맑음금산 -8.6℃
  • 구름많음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7.7℃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SK㈜ C&C, 자사 보유 각종 ICT기술 전파 행보 분주

금융·통신·제조 등 생성형 AI 적용 사례 기반 프롬프트 활용 ‘밋업’ 개최
국내 전자문서 솔루션 기업 대상으로 클라우드 SaaS 전환 지원 확대도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SK㈜ C&C(사장 윤풍영)가 자사가 보유한 각종 ICT기술들을 각각의 이해당사자에게 전파하는데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지난달 31일 ‘금융·통신·제조 등 실 적용 사례 기반 프롬프트 활용 밋업(Meet up)’ 행사를 개최해 생성형AI 활용법을 소개하는가 하면, 소프트웨어 기업들이 보유한 전자문서 관련 우수 솔루션을 대상으로 한 클라우드 SaaS 전환 사업을 확대하는 등 분주한 행보를 펼친 것.

이는 이 같은 행보를 통해 기업 이미지 제고는 물론 지속적인 성장 동력의 토대를 확장하려는 움직임이라는 평가다. 


먼저 SK㈜ C&C는 지난달 31일 강남 스파크 플러스에서 ‘금융·통신·제조 등 실 적용 사례 기반 프롬프트 활용 밋업(Meet up)’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자신의 목적에 맞는 생성형 AI 개발 방법을 공유하는 자리로, 프롬프트를 시작으로 실제 LLM(Large Language Model, 대형 언어 모델)을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기업내부 데이터 가공방법과 생성형 AI의 경제적 사용 방법을 소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Gen. AI 생성 결과를 내맘대로’ 시간에는 프롬프트의 형식 지정 기법과 사용방법, 검증방법 등을 소개했고, ‘Better in, Better Out’ 세션에서는 기업들이 내부에 축적하고 있는 방대한 비정형 데이터를 어떻게 가공해야 LLM이 정확하게 핵심 정보를 파악할 수 있는 지에 대한 생성형 AI 서비스 개발 현장의 노하우를 공유했다.

또 마지막 세션인 ‘Gen. AI 성능은 업(Up), 비용은 다운(Down)’ 시간에는 같은 품질의 결과를 만들더라도 LLM 사용료를 절감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비용 최적화 및 품질 달성 방법등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국내 소프트웨어 기업들이 보유한 우수 솔루션을 대상으로 한 클라우드 SaaS 전환 사업 확대에도 나섰다.    

지난 2일 이파피루스(대표 김정희)의 전자문서 솔루션 ‘스트림닥스(StreamDocs)’를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Software as a Service)로 전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힌 것.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은 이파피루스는 ‘웹 기반 문서 인프라 기업’을 기치로 내걸고 국내 전자문서 소프트웨어 분야를 이끌고 있는 기업으로, 국내 공공기관과 기업 1,200여곳에서 이파피루스 전자문서 솔루션을 사용하고 있으며, 미국, 유럽, 일본 등 해외 시장에도 진출해 있다.

지난해부터는 미국 아티펙스를 시작으로 일본 쿠미나스, 미국 바이트스카우트 등 전자문서 기업을 잇달아 인수하며 글로벌 확장을 가속화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 C&C는 이파피루스의 전자문서 솔루션 ‘스트림닥스’를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에서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로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으로 전해진다.  

‘스트림닥스’는 국제 전자문서 표준인 PDF포맷 문서를 스트리밍 방식으로 확인하고, 문서 활용에 필요한 편집 기능까지 제공하는데, 다양한 종류의 운영체제와 웹 브라우저, 디바이스를 모두 지원하며, 사용자가 별도 설치 없이 웹 브라우저 만으로 PDF문서를 확인할 수 있다.  

SK㈜ C&C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아키텍처 설계를 통해 ‘스트림닥스’를 SaaS형 제품으로 최적화한다는 복안인데, SaaS형 제품으로 전환되면 기존 설치형 솔루션 제품과 비교해 제품 구매 초기 비용 및 관리 부담은 적어지고, 서비스 품질과 성능은 같은 수준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는 것이 SK(주)C&C 측 전언이다.  

또한 멀티 클라우드 운영 플랫폼 ‘클라우드 제트 엠씨엠피(MCMP)’를 활용해 안정적인 SaaS 운영도 돕는데, 최적의 자원 배분과 비용 관리를 통해 운영 효율은 높이고, 비용은 절감하는 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는 것.

이외에도 사이버 보안 지원은 물론, 서비스 장애나 긴급 작업이 필요한 경우에도 즉시 확인·대응한다고 덧붙였다. 

SK㈜ C&C 김용신 Cloud Transformation그룹장은 “소프트웨어 기업이 SaaS화를 추진하는 것은 비용, 운영, 보안, 고객 편의, 글로벌 진출 등 모든 면에서 매우 유효한 디지털 전환 전략”이라며 “이파피루스가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전자문서 솔루션 분야 톱 랭커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