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3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19.5℃
  • 맑음서울 13.5℃
  • 맑음대전 12.7℃
  • 맑음대구 16.0℃
  • 맑음울산 16.6℃
  • 맑음광주 12.7℃
  • 맑음부산 16.3℃
  • 맑음고창 15.1℃
  • 맑음제주 19.1℃
  • 구름조금강화 14.8℃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9.2℃
  • 맑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6.7℃
  • 맑음거제 16.4℃
기상청 제공

"엄마·아빠가 이런 일 하는구나" 대우건설 자녀 회사 나들이

여름방학 맞은 자녀들 초청...회사 견학과 즐거운 레크레이션



[산업경제뉴스 최기훈 기자]  대우건설이 해외 현장 등에 근무하는 임직원들의 자녀를 회사로 초청해 부모가 일하는 곳을 직접 보고 느끼게 해주는 행사를 치렀다.


대우건설은 지난 7월 30일부터 이틀간 여름방학을 맞은 직원 자녀를 대상으로 ‘2019 꿈나무 초대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100명의 임직원 자녀들은 을지로 대우건설 본사를 견학하며 부모님 회사와 직업에 대한 설명을 듣고, 수원에 위치한 기술연구원의 실험동을 견학했다. 

견학을 마친 임직원 자녀들은 명랑운동회, 영화관람을 비롯해 다양한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을 즐겼다. 

수원 인재원에서 1박을 한 자녀들은 다음날 강서구에 위치한 오스템임플란트현장을 방문해 건설 현장을 체험하고 부모님께 편지 쓰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대우건설은 2004년부터 약 1300명의 자녀를 회사로 초대해왔으며 특히 가족과 휴가를 같이 보내기 어려운 해외 및 국내 현장 직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부모님 초청행사, 가족과 함께하는 봉사활동 등 다양한 가족친화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현장근무가 많은 건설기업 특성상 떨어져 지내는 직원과 가족을 위한 프로그램을 지속 개발하고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