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6.0℃
  • 흐림강릉 30.5℃
  • 흐림서울 27.2℃
  • 흐림대전 27.5℃
  • 흐림대구 31.5℃
  • 구름많음울산 30.0℃
  • 소나기광주 28.6℃
  • 흐림부산 28.7℃
  • 흐림고창 29.3℃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6.9℃
  • 흐림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30.9℃
  • 흐림경주시 30.7℃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동서식품, 여성 작가 등용문 ‘제17회 삶의향기 동서문학상’ 공모

국내 최대 여성 신인 문학상 개최...오는 10월 1일까지 총 4개 부문 작품 공모
대상 1천만원 등 총 상금 7천9백만원 규모, 대상 및 금상 수상자는 등단 특전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동서식품(대표 김광수)이 ‘제17회 삶의향기 동서문학상’ 공모에 나서 오는 10월 1일까지 작품을 공모한다. 


더불어 부대행사의 일환으로 응시자들의 체계적인 창작 입문을 돕고자 마련한 온라인 강의 프로그램인 '멘토링 클래스'도 진행한다. 

 


먼저 올해로 36년째를 맞은 ‘삶의향기 동서문학상’은 국내 최대 여성 신인 문학상으로 매 2년마다 개최해 실력 있는 여성 작가를 발굴해오고 있다. 

지난 16회 동서문학상에는 약 1만8500편의 작품이 접수되어 국내 최대 여성 신인 문학상으로서의 입지를 확인하며 예비 작가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이번 제17회 삶의향기 동서문학상은 자유 주제로 시, 소설, 수필, 아동문학(동화·동시) 등 4개 부문의 작품을 공모한다. 대한민국 여성은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동서문학상 홈페이지 또는 우편을 통해 작품을 응모할 수 있다.  

수상작은 심사를 거쳐 오는 10월 22일 동서문학상 홈페이지에 발표될 예정이며, 상금은 대상 1천만원을 포함해 총 7천9백만원 규모다. 또한 대상과 각 부문 금상 수상자에는 종합문예지 ‘월간문학’에 작품이 수록되는 등단 기회와 한국문인협회의 입회 자격이 부여된다. 

또한 이번 문학상 응모 기간 동안 다양한 온·오프라인 부대행사가 열릴 예정인데, 첫 행사로 국내 유명 작가들의 온라인 문학 창작 강의, ‘멘토링 클래스’를 3일부터 4주간 진행한다.  


멘토링 클래스는 글쓰기에 도전해보고 싶은 이들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창작 입문을 돕고자 마련한 온라인 강의 프로그램. 3일부터 4주 동안 펼쳐지며, 국내 유명 작가들이 문학상의 4개 응모 분야별(시·소설·수필·아동문학)로 글쓰기의 기초부터 실전까지 창작 노하우를 전달한다.

월요일은 시 부문의 천수호 시인, 화요일은 소설 부문의 정용준 작가, 수요일은 수필 부문의 전석순 작가, 목요일은 아동문학 부문의 정란희 작가의 강의 영상이 매일 1편씩 동서문학상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어 오는 28일에는 온·오프라인 생방송으로 ‘멘토링 토크쇼’를 서울 한남동 맥심플랜트에서 진행하는데, 동서문학상 운영위원장인 김홍신 작가와 제11회 동서문학상 은상 수상자인 윤정은 작가가 자신만의 창작 노하우와 문학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예비 작가들의 창작 열의를 북돋을 예정이다.  

멘토링 클래스는 동서문학상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시청이 가능하며, 매일 오전 10시에 영상이 업로드될 예정이다. 멘토링 클래스를 비롯하여 제17회 삶의향기 동서문학상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 및 블로그, 유튜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서식품 최상인 홍보상무는 “17회를 맞은 ‘삶의향기 동서문학상’은 뛰어난 신진 작가들을 꾸준히 발굴해왔다”며 “올해도 역시 다채로운 삶의 향기와 함께 마음에 울림을 전하는 작품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17회 삶의향기 동서문학상 관련 자세한 내용은 동서문학상 공식 홈페이지 및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동국제강그룹 분할 3사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이 창립 70주년을 이틀 앞둔 5일, 서울 을지로 본사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을 함께 가졌다.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 3사 모두 모태 기업 동국제강(현 동국홀딩스)의 창립 정신을 계승해 7월 7일을 창립기념일로 하고 있다. 행사는 창립 70주년 기념 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장세주 동국제강그룹 회장 기념사와 장기근속자 시상으로 이어졌다. 장세주 회장은 기념사에서 “70년의 역사는 당연하게 주어질 수 없는 시간이다”고 강조하며, “창업 초기 조부모께서 당산동 공장에서 숙식 하시며 직원 식사를 차려주던 모습이 떠오른다. 기획실로 입사해 경영이념 실천을 준비하던 시절과, 오일 쇼크·제2창업·직류전기로 도입·연합철강 인수 등 무수한 기억이 머리 속에 떠오르고 지나간다”고 소회를 전했다. 이어 “올해는 창사 70주년이자 지주사 체제 출범의 원년으로, 각 사가 독립된 경영 환경에서 전문성을 높이면서도, 항상 ‘동국’이라는 공통의 가치관을 나누는 조직임을 인지하며 상호 소통하고 화합하자”고 당부했다. 그는 “위기 앞에서도 항상 예상을 뛰어넘는 역량을 보여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