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7 (화)

  • 맑음동두천 10.8℃
  • 흐림강릉 7.5℃
  • 맑음서울 11.0℃
  • 맑음대전 11.0℃
  • 맑음대구 13.0℃
  • 맑음울산 13.6℃
  • 연무광주 13.1℃
  • 맑음부산 16.4℃
  • 맑음고창 11.0℃
  • 구름조금제주 14.6℃
  • 맑음강화 10.2℃
  • 맑음보은 11.5℃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3.9℃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기획PLUS

[시장분석]⑩식음료업계, 판 커지는 비건 시장 공략 ‘분주’

환경과 건강 고려 ‘가치 소비’ 트렌드 발맞춰 급성장 시장 정조준
라면·볶음밥·스낵안주·아이스크림 등 다양한 먹거리 출시 ‘봇물’

[산업경제뉴스 민경종 기자] 식음료업계가 급성장하고 있는 비건(채식주의)시장을 겨냥 다양한 먹거리 출시에 열을 올리고 있다.

최근 소비 시장의 큰손으로 떠오른 MZ세대를 중심으로 ‘가치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채식’ 열풍이 이어지면서 국내 채식 시장도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 

한국채식연합에 따르면 국내 채식 인구는 지난해 기준 약 150만 명으로 추산되는데, 이는 2008년(약 15만 명) 대비 무려 10배 증가한 수치다. 

여기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환경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채식을 지향하는 소비자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분석한 자사 매출 자료에 따르면 올해 1월~7월 비건 상품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약 18배 상승함에 따라 비건 상품 종류도 지난해 3종에서 올해는 15종으로 무려 5배나 늘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상품 종류도 기존 아이스크림에 한정됐던 상품을 즉석 간편식·젤리·셰이크 등의 상품으로 빠르게 다각화하는 등 업계의 시장 쟁탈전도 치열해지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라면, 볶음밥, 샐러드, 아이스크림, 건강음료, 만두, 스낵 등 ‘다양’


㈜오뚜기는 볶음밥, 라면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비건 간편식을 선보이며 소비자 입맛 잡기에 나서고 있다. 동물성 원료를 사용하지 않고 맛과 건강을 살린 것이 특징으로, 시장의 반응도 긍정적인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해 싱그러운 채소 원료들만을 엄선해 만든 ‘그린가든 카레볶음밥’과 ‘그린가든 모닝글로리볶음밥’ 등 ‘그린가든 볶음밥’ 2종을 출시해 꾸준한 호응을 얻고 있다는 것. 

두 제품 모두 최근 한국비건인증원으로부터 인증을 획득해 신뢰도를 높인 점도 한몫한  것으로 보이며, 앞서 지난 2019년에는 ‘채소라면의 황제’ 라는 뜻을 담은 ‘채황’을 출시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채황’은 10가지 채소로 국물을 낸 라면으로, 영국 비건 협회인 ‘비건 소사이어티(The Vegan Society)’로부터 비건 제품 인증을 받았다. ‘비건 소사이어티’는 1944년 영국에서 설립된 비영리 단체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신뢰성 있는 비건 단체로 꼽힌다.  

특히 라면 스프에는 표고버섯과 된장을 사용, 표고버섯 특유의 향미와 구수한 된장의 깊은 맛으로 육류 없이도 깊은 감칠맛을 느낄 수 있다. 또한, 건양배추와 건청경채, 건표고버섯, 실당근, 건파, 건고추 등 6가지 채소건더기를 푸짐하게 넣어 풍부한 맛과 식감을 더했다. 

롯데제과 나뚜루는 ‘나뚜루 초콜릿 아몬드바’를 지난 6일 선보이며 작년 5월 선보인 비건 아이스크림 라인업을 확대했다. 이번 출시된 ‘나뚜루 초콜릿 아몬드바’는 초콜릿 비건 아이스크림 출시에 대한 소비자의 꾸준한 요청에 응답한 결과다. 

부드러운 초콜릿 아이스크림에 바삭한 다크 초콜릿 코팅이 한 번 더 둘러싸여 있어 진한 초콜릿 맛과 함께 서로 다른 식감을 한번에 느낄 수 있으며, 또한 아몬드가 겉면에 알알이 박혀 있어 초콜릿의 달콤한 맛에 고소한 풍미를 더 해 한층 더 고급스러운 풍미를 제공한다. 

나뚜루의 비건 아이스크림은 ‘캐슈 바닐라’와 ‘퓨어 코코넛’ 등 파인트 2종과 함께 새로운 제형인 바 형태를 추가하며 3종의 제품으로 운영된다. 비건 아이스크림은 현재까지 약 30만개의 누적 판매량을 달성하며 비건 아이스크림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CJ프레시웨이가 운영하는 카페 브랜드 ‘모닝해즈’도 한국비건인증원으로부터 공식 인증을 받은 ‘포레스트 샐러드’를 선보였다. 식자재유통 업계에서 공식 지정 기관으로부터 비건 인증을 받은 샐러드를 판매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모닝해즈 ENM 센터점에서 판매되는 포레스트 샐러드는 치커리와 적근대, 적치커리, 볶은 브로콜리와 두부 리코타, 튀긴 두부 등에 발사믹 드레싱을 올린 비건 제품이다. 동일 중량 기준 소고기 150g이 포함된 샐러드와 비교했을 때 약 3.8㎏의 탄소 발생을 줄일 수 있다.

농심은 비건 브랜드 베지가든(Veggie Garden)을 통해 ‘속이 보이는 알찬 만두’를 지난 6월 출시했다. 시장에서 판매 중인 대다수의 비건 만두는 야채와 두부를 주재료로 만든 반면, 베지가든 만두는 농심이 독자개발한 대체육으로 고기의 씹는 맛과 육즙까지 그대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향긋한 부추맛’과 ‘매콤한 김치맛’ 두 종류로, 두 제품 모두 100% 식물성 재료만 사용했다. 포장을 살짝 개봉한 후 전자레인지에 3분간 데우면 간편하게 찐만두를 조리해 먹을 수 있다.

농심은 올해 초 비건브랜드 ‘베지가든’ 사업의 본격 추진을 발표하며 대체육과 조리냉동식품, 즉석 편의식, 소스, 양념, 식물성 치즈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농심 베지가든은 독자적으로 개발한 HMMA(High Moisture Meat Analogue, 고수분 대체육 제조기술) 공법으로 실제 고기와 유사한 맛과 식감은 물론, 고기 특유의 육즙까지 그대로 구현해낸 것이 특징이다. 이는 현존하는 대체육 제조기술 중 가장 진보한 공법이다.

GS25는 지난 8월 ▲DJ&A머쉬룸칩30G(이하 머쉬룸칩) ▲DJ&A포테이토웨지스오리지널65G(이하 포테이토웨지스) 등 비건 인증 상품 2종을 추가 출시하며 상품 라인업 강화에 나섰다.

이번에 선보이는 DJ&A 2종은 원물 함량이 75% 이상이며, 저온 가공 공법이 적용돼 원물의 영양·고유 맛과 향 등을 그대로 살려낸 순수 채식 상품이라는 것이 업체 측 전언이다.

‘머쉬룸칩’은 표고버섯을 통째로 튀겨 표고 특유의 향과 함께 바삭한 식감을 즐길 수 있는 고급 안주 상품이고, ‘포테이토웨지스’는 웨지 감자(감자를 두툼하게 썰어 튀기거나 구운 요리) 콘셉트로 만들어진 두툼한 크기의 감자 스낵이다. 

㈜정식품은 식이섬유와 단백질을 함유한 식물성 건강음료 ‘라잇미닛’ 2종이 한국비건인증원으로부터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

이번 ‘라잇미닛’ 2종의 비건 인증 획득에 따라 현재까지 정식품이 보유한 비건 인증 제품은 총 5종이다. 

지난해 정식품은 64가지 100% 국내산 농산물로 만든 생식 제품 ‘리얼 자연담은 한끼생식’과 열아홉 가지 채소 및 과일즙 100%를 담은 과채주스 라인 ‘건강담은 야채가득 V19’, ‘건강담은 야채과일 V19’ 등 3종에 대해 비건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자신의 신념과 가치관에 따라 제품을 구입하는 소비가 확산되면서 건강뿐 아니라 환경, 동물 복지 등을 이유로 채식을 선택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며 “앞으로도 간편하고 맛있는 채식 제품군을 확대해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동국제강그룹 17명 임원 승진, 실비기술실 신설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동국제강그룹이 17명의 임원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동국제강그룹은 12월 10일 부로 인터지스 대표이사인 박동호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키고, 동국제강 냉연영업실장인 박상훈 상무를 전무로 승진시키는 등 총 17명의 임원을 승진, 선임하기로 했다. 동국제강그룹은 이번 임원인사에서 경영실적을 반영한 ‘성과주의’와 ‘미래 준비’라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안정 속 변화를 추구했다. 장기화된 코로나 상황에도 불구, 올해 뛰어난 경영 성과를 기록하고 있는 점을 반영해 임원 승진 인사의 폭을 지난해(6명) 대비 2배 이상 확대했다. 이와 함께, 미래 준비 차원에서 그룹 주력인 동국제강에 철강 투자 컨트롤 타워로 ‘설비기술실’을 신설했다. 철강 설비 신증설, 합리화 등을 검토하고, 철강업 본연의 경쟁력 강화를 적극 추진한다. 신임 설비기술실장으로는 주장한 이사를 선임했다. 동국제강이 신설한 설비기술실은 동국제강의 철강 신증설 및 합리화 등 철강 투자 컨트롤타워다. 장치산업인 철강은 최신 기술도입·설비증설·합리화가 회사의 핵심 역량을 좌우한다. 동국제강은 설비기술실을 중심으로 철강 신증설과 합리화를 기획하고, 중장기 투자 전략을 수립해 철강업의 핵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