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흐림동두천 18.8℃
  • 흐림강릉 17.4℃
  • 흐림서울 19.6℃
  • 흐림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3.9℃
  • 흐림광주 22.0℃
  • 맑음부산 26.4℃
  • 흐림고창 21.1℃
  • 구름많음제주 27.1℃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19.3℃
  • 흐림금산 20.5℃
  • 흐림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4.1℃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AI 의료사업 잇딴 성과 SK(주)C&C, 확장向 ‘잰걸음’

‘인공지능(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 식약처 의료기기 허가 획득
신약 개발 타깃 발굴 서비스 ‘아이클루 티디엠디’ 적용 범위 확장나서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SK㈜ C&C(대표 박성하)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분야 중 하나인 인공지능(AI) 사업 중 의료분야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가천대 길병원과 공동 개발해 출시한 당뇨·비만 같은 대사성질환 신약 개발 타깃 발굴 AI 서비스인 ‘아이클루 티디엠디’ 적용 범위를 비알콜성지방간질환으로 확대하는가하면, 

국내 1위 의료영상 저장전송시스템 공급한 ‘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이 식약처 3등급 의료기기 품목 허가를 획득하는 등 성과도 조금씩 가시화되고 있어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 식약처 3등급 의료기기 품목허가 획득
  

먼저 지난달 29일 식약처로부터 국내 AI 뇌출혈 진단 의료기기 중 최초로 3등급 의료기기 품목허가를 받았다고 밝힌 자사의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Medical Insight+ Brain Hemorrhage)’은 지난 2019년 개발한 ‘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의 업그레이드판으로, 

지난 3월 솔루션 임상시험 종료와 함께 식약처로부터 '의료기기 제조·품질관리 기준(GMP)' 적합 인증을 취득한데 이은 한 단계 진일보한 성과다. 

식약처는 의료기기를 사용 목적과 인체에 미치는 잠재적 위해성에 따라 4개 등급으로 분류하고 있는데, 이중 3등급 허가는 ‘중증도의 잠재적 위해성을 가진 의료기기’를 대상으로 식약처 기술문서, 임상시험 등 심사를 거쳐 기술력·안전성을 높이 평가받은 제품만 획득할 수 있다. 

SK㈜ C&C는 자체 '비전 AI' 기술 중 '이미지 세그멘테이션' 기법을 활용한 딥러닝 알고리즘을 개발해 적용했고 서울대학교병원과 아주대학교의료원의 신경두경부 영상 전문의들이 AI 모델 데이터 학습과 검증에 참여했다. 10만여장의 대규모 뇌 CT 영상 데이터가 활용됐다. 

특히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은 환자의 뇌 CT 영상을 수 초 내로 분석해 이상 여부를 알려주는데,

환자 뇌 CT 영상을 분석해 ▲뇌출혈 질환 가능성 0~100% 수치로 제시 ▲이상 부위는 색 또는 외곽선으로 표출 ▲심각도에 따라 7단계 레벨로 가이드 해 의료진의 신속한 영상 판독과 대응을 지원한다. 

실제로 응급실에 뇌출혈 의심 환자가 이송될 경우 CT만 찍으면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을 통해 환자 상태를 바로 확인해 볼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게다가 놓치기 쉬운 작고 미세한 출혈도 신경두경부 영상 전문의 수준으로 판독함으로써 의료진이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초기에 적시 치료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것.

이번에 식약처 의료기기 품목허가를 받음으로써, SK㈜ C&C의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 사업화는 한층 탄력을 받게 됐다.

SK㈜ C&C는 서울대병원, 아주대학교의료원은 물론 국내 주요 상급종합병원들과도 솔루션 도입을 논의 중이고, 종합병원 응급실, 영상의학과, 검진센터 대상으로 사업을 본격 확대한다.

특히 영상의학 전문의가 부족해 뇌출혈 응급 진단에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 지역 의료기관 대상 솔루션 무상 지원 등 다양한 사회적 가치 창출 프로그램도 계획 중에 있다.

SK㈜ C&C 윤동준 Healthcare 그룹장은 “이번 식약처 의료기기 3등급 품목허가를 통해 당사 AI 뇌출혈 전문 영상판독 솔루션의 기술력과 안정성을 인정받았다”며 “더 나아가 뇌동맥류, 뇌경색 등 뇌혈관계 질환 전반의 판독이 가능한 AI 모델로 확대 개발 중으로 미국, 베트남 등 주요 종합병원급 의료기관들과 협력해 글로벌 시장 진출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당뇨·비만 등 대사성질환에 이어 ‘비알콜성지방간질환’도 AI로 신약 개발 확대 

이어 지난 6일에는 가천대 길병원과 함께 공동 개발해 출시했던 대사성질환 신약 개발 타깃발굴 AI 서비스 ‘아이클루 티디엠디(iClue-Target Discovery for Metabolic Disease)’의 적용 범위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AI가 신약개발 가능성이 높은 ‘질병 타깃(Target, 질환을 유발하는 인자)’을 찾아줘, 신약개발 기간을 앞당기려는 것인데,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요되는 신약 개발 첫 단계인 ‘질환을 유발하는 유전자·단백질 등 타깃을 AI로 발굴하고 검증하는 서비스’다.

2021년 2월 출시된 이후 글로벌 신약 연구 분야에서 관심이 높은 비만, 당뇨병 등 대사성질환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해왔으며, 이번 확장의 가장 큰 변화는 인공지능 기반 문헌 분석을 통한 ‘비알콜성지방간질환(NAFLD)’ 신약 개발 지원이다.

비알콜성지방간질환은 최근 대사성질환 중 발병이 잦지만 아직까지 뚜렷한 치료제가 없어 제약사들에게 관심이 높은 질환이다.

최신 논문 데이터는 물론 가천대 길병원이 자체 확보한 '오믹스(OMICS)' 데이터 분석 결과를 반영해 기존 당뇨·비만뿐 아니라 비알콜성지방간질환 분야 타깃 분석 서비스를 확대했다.

오믹스란 개별적으로 연구되는 유전체(Genome), 전사체(Transcriptome), 단백질체(Proteome), 대사체(Metabolome) 등과 관련된 생물학적 데이터 세트를 한 번에 다룰 수 있도록 도와주는 학문 분야를 말하는데, 이번에 국내외 주요 논문 및 실험 데이터를 연계해 검색 대상 질환을 전체 질환으로 확대시킨 것.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대사성질환 외 확대된 타질환에서도 ▲유전자 신호전달경로(Pathway) ▲유전자 발현정보 활용(Expression) ▲경쟁약물 개발 동향(Competition) ▲연구 문헌 정보(Literature) ▲안전성 및 부작용(Adverse Effects)과 같은 5가지 기준으로 타깃에 대한 상관관계 분석 결과를 제공하고,

또한 연구자 사용 편의를 위해 빅데이터 기반 분석 및 검색 기능도 개선했다. 타깃 발굴 연구 중 연구자들 사이에서 시간이 많이 걸리는 논문 탐색·분석 과정을 크게 단축시켰다. 

향후에는 비정형 데이터 분석을 고도화해 자연어처리 기술(NLP) 기반 고유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전체 질환도 대사성질환과 마찬가지로 상관관계 분석뿐 아니라 스코어링 기반 자체 타깃 평가 체계를 반영해 서비스 수준을 높여 간다는 계획이다.

가천대 길병원 최철수 교수는 “질병의 완치와 예방이 가능한 혁신신약개발이 시급한 시점에 AI·빅데이터를 이용한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이를 촉진할 수 있는 솔루션”이라며 “한국의 중견 제약기업뿐만 아니라 중소벤처기업에도 혁신신약 개발 도전의 꿈을 키우고 글로벌 성장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SK㈜ C&C 윤동준 Healthcare그룹장은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방대한 정보를 빠르게 분석하고, AI가 도출한 타깃 타당성 검증 신뢰도 또한 높아 연구자들 호응이 높다”며 “지속적으로 연구자 니즈를 반영하며 서비스를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