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6℃
  • 구름조금강릉 20.1℃
  • 구름많음서울 17.4℃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9.2℃
  • 맑음울산 18.4℃
  • 박무광주 18.4℃
  • 맑음부산 19.7℃
  • 맑음고창 15.5℃
  • 박무제주 24.5℃
  • 맑음강화 19.1℃
  • 맑음보은 14.4℃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7.1℃
  • 맑음경주시 15.0℃
  • 맑음거제 18.2℃
기상청 제공

갤럭시21 울트라, 올해 MWC에서 '최고 스마트폰' 선정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 주최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 수상



[산업경제뉴스 강민구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 S21 울트라 5G(Galaxy S21 Ultra 5G)'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1에서 '최고의 스마트폰(Best Smartphone)'으로 선정됐다.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는 매년 MWC 기간에 '글로벌 모바일 어워드(Global Mobile Awards)'를 진행하며, 모바일 전 분야의 뛰어난 혁신·하드웨어·소프트웨어·서비스를 선정해 최고 제품으로 발표한다.
 
이 가운데 '최고의 스마트폰'은 성능 뿐만 아니라 디자인, 혁신, 사용 편의성, 사용자 경험, 신뢰성, 가성비 등을 종합 평가해 선정된다.


 
이번 평가에서 심사위원들은 '갤럭시 S21 울트라 5G'가 놀라운 AMOLED 디스플레이, 동급 최강의 카메라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한 역대 삼성 스마트폰 중 최고의 제품이라고 수상 이유를 설명했다.
 
'갤럭시 S21 울트라 5G'는 현존하는 모바일 혁신 기술을 총망라한 제품으로, 밝고 인텔리전트한 디스플레이와 인공지능(AI) 기술이 대폭 강화된 카메라를 탑재하고 갤럭시 S 시리즈 중 처음으로 'S펜'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스마트폰 바디와 메탈 프레임, 후면 카메라가 매끄럽게 이어져 일체감을 주는 '컨투어 컷' 디자인으로 차별화된 외관도 완성했다.
 
'최고의 스마트폰' 부문 최종 후보에는 '갤럭시 S21 울트라 5G'와 함께 '갤럭시 S20 FE'도 포함됐다. '갤럭시 S20 FE'는 120Hz 주사율의 부드러운 디스플레이·AI 기반의 카메라 등 최고의 갤럭시 스마트폰 경험을 더 많은 소비자들이 누릴 수 있도록 기획된 제품이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마케팅팀장 최승은 전무는 "삼성전자는 모바일 혁신을 선도해왔으며 현재 뿐 아니라 미래의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기기를 선보이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그 어느 때보다 다양하고 역동적인 니즈를 가지고 있는 소비자들로부터 계속해서 사랑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