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23 (화)

  • 맑음동두천 -13.0℃
  • 맑음강릉 -9.5℃
  • 맑음서울 -11.9℃
  • 맑음대전 -8.6℃
  • 맑음대구 -7.1℃
  • 맑음울산 -6.6℃
  • 광주 -4.8℃
  • 맑음부산 -5.4℃
  • 흐림고창 -5.1℃
  • 제주 0.7℃
  • 구름많음강화 -10.9℃
  • 흐림보은 -8.9℃
  • 구름많음금산 -8.5℃
  • 맑음강진군 -3.4℃
  • 맑음경주시 -7.4℃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ESG 기업공헌활동

비치코밍에 학폭예방,점자표기..LG생활건강 ESG 분주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이정애)이 환경보호와 각종 사회공헌 전개 등 ESG 행보로 분주하다.

지난 1일 자사 임직원과 청년 기후환경 활동가인 ‘글로벌에코리더’ 103명과 함께 동해 망상해변 정화활동인 ‘비치코밍’을 전개하고, 시각장애인의 안전하고 편리한경험을 위해 섬유유연제 등 생활용품 용기에 점자 표시를 도입하고, 또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학교폭력 예방사업 ‘더불U 캠페인’ 확대에도 적극 나서고 있는 것. 

이는 국내 뷰티 및 음료, 생활용품 리딩기업으로서 그 위상에 걸맞은 행보라는 평가다.

임직원과 글로벌에코리더, 바다 살리는 망상해변 ‘비치코밍’ 활동 전개


이중 지난 1일 전개한 비치코밍 활동부터 소개하면 비치코밍은 해변을 의미하는 ‘Beach’와 빗질을 의미하는 ‘Combing’의 합성어로, 빗질하듯이 세심하게 해변에 떠밀려온 플라스틱, 유리 조각 등 쓰레기를 수거하는 환경 정화 활동을 뜻한다. 

이번 비치코밍은 유엔환경계획(UNEP)이 플라스틱으로 인한 해양오염을 줄이기 위해 전세계 청년들과 함께 추진하는 ‘타이드 터너스 플라스틱 챌린지(Tide Turners Plastic Challenge)’의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활동 2시간 여 만에 해변 곳곳에서 담배꽁초, 폐플라스틱, 비닐, 폭죽 등을 수거했는데, 30L 용량 쓰레기봉투 59개를 가득 채운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해변 정화 활동이 끝난 뒤에는 바다 속에서 쓰레기를 건져낸 스쿠버다이밍 전문가들로부터 해양 오염의 심각성 듣고 문제 해결 방안을 논하는 강연도 진행했다. 

특히 매년 800만 톤이 넘는 플라스틱이 바다에 버려지고, 이로 인해 폐사하는 바다 새만 100만 마리가 넘는다는 국제 환경단체의 충격적인 연구 결과를 두고는 청년 기후활동가들 사이에서 다양한 질의응답과 해결 방안에 대한 토론이 활발히 이뤄졌다.

LG생활건강 ESG 관계자는 “생물이 살아가는 환경을 보호하고 생태계 평형을 유지하기 위한 노력은 기업이 미래세대를 위해 해야 할 중요한 책임”이라며 “임직원 가족과 청년 활동가들이 합심해서 우리 바다 생태계를 보호하고 가꾸어가는 활동을 지속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샤프란 아우라 섬유유연제에 ‘점자 표시’ 도입 
 

더불어 LG생활건강은 시각장애인의 안전하고 편리한 고객경험을 위해 섬유유연제 등 생활용품 용기에 점자 표시도 도입했다.

자사 생활용품 가운데 시각장애인용 점자 표시를 한 제품은 샤프란 아우라 ▲윌 유 메리미 스모키 머스크 ▲홀리데이 판타지 ▲미드나잇 골드(7월 출시 예정) 섬유유연제 4종과, 새로 출시한 미국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인 ‘미세스마이어스’ 섬유유연제 등 총 5종이다.

특히 새로운 점자 표시 용기를 개발하는 과정에 시각장애인이 직접 참여해 점자의 가독성과 촉감을 점검하고 표시 효과를 높였으며, 향후 세탁세제, 샴푸, 치약 등 다양한 생활용품 용기에 점자 표시를 순차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폭력예방사업 ‘더불U 캠페인’ 확대

 
이뿐만이 아니다. LG생활건강은 올해도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펼치고 있는 폭력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한 ‘더불U 캠페인’에도 나서고 있다. 

함께한다는 의미의 ‘더불다’와 참여하는 시민을 뜻하는 ‘U(You)’의 합성어인 더불U 캠페인은 2019년 처음 시작됐으며, 지난 5년 간 학교 현장에는 폭력 예방교육을, 각종 폭력 피해자들에게는 경제·심리·법률 등 분야에서 맞춤형 지원 사업을 진행했다.  

특히 최근 사회적 이슈로 떠오른 학교폭력 예방 교육인 ‘학교야 웃자!’ 프로그램은 학폭 예방에 필수적인 공감, 감정조절, 방어행동 등 총 6가지 과목으로 구성됐는데, 토론, 발표, 게임, 미션수행 등 기존 주입식 교육과는 다른 능동적인 교육과정이 돋보인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지난해 한 해에만 서울 시내 초·중학교 92개교, 3만 6000명의 학생들에게 총 1611회의 학폭 예방교육을 제공했다. 올해는 약 4만 명의 학생들이 이 교육을 수료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경찰청과 연계해 폭력 피해자들에게 생계·의료·주거비 등 각종 비용과 전문 봉사자들의 심리 상담도 지원한다. 또 필요한 경우 Lee&Ko 법무법인 광장의 법률지원 서비스도 제공한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