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0℃
  • 맑음강릉 25.7℃
  • 맑음서울 25.8℃
  • 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6.8℃
  • 구름많음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5.7℃
  • 구름많음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3.9℃
  • 구름조금강화 24.7℃
  • 구름많음보은 23.8℃
  • 구름조금금산 25.4℃
  • 구름많음강진군 24.9℃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대기업들 "코로나 장기 지속시 매출 8%, 수출 9% 감소"

1000대기업 코로나19 영향 설문조사...과반이 악영향 초래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코로나19 사태가 장기간 지속될 경우 기업들의 매출과 수출이 8~9%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경제연구원(원장 권태신, 이하 ‘한경연’)이 시장조사 전문기관인 모노리서치에 의뢰하여 매출액 1,000대 기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을 조사한 결과, 응답기업의 과반인 61.8%의 기업이 이번 사태가 경영에 악영향을 초래할 것으로 전망하였다. 


이번 사태가 사스나 메르스 때처럼 장기간 지속될 경우 연간 매출액과 수출액은 각각 8.0%, 9.1%씩 감소하고, 대중국 수출액은 12.7% 줄 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유환익 한경연 혁신성장실장은 “특히 중국에 생산시설을 보유한 기업 중 83.9%가 이번 사태로 경영에 악영향을 받을 것으로 나타났다”며 “삼성·현대자동차그룹 등 대기업이 협력업체에 긴급 자금을 지원하며 상생에 나서고 있지만, 정부도 수출·통관 지원 강화, 자금지원 및 융자 확대 등을 통해 더욱 적극적으로 피해 기업 지원에 나서야한다”고 강조했다.


최근 삼성, 현대차 그룹은 중소협력사에 각각 2.6조원, 1조원 규모의 긴급 자금지원을 발표한 바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비교적 단기간 내(6개월 이내) 진정되어도 국내 대기업의 올해 매출액과 수출액은 각각 평균 3.3%, 5.1%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주요 업종별 매출액 감소율은 ▸무선통신기기 –8.4% ▸자동차 -7.3% ▸석유제품 –6.0% ▸일반기계 –5.9% ▸자동차부품 -4.0% 순으로 나타났다. 

주요 업종별 수출액 감소율은 ▸석유제품 –10.5% ▸무선통신기기 –10.1% ▸자동차 -9.9% ▸일반기계 –7.7% ▸자동차부품 -4.6%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중국에 대한 수출액은 평균 6.8%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번 사태가 사스(2002년 11월~2003년 7월, 9개월 간), 메르스(2015년 5월~12월, 8개월 간)와 같이 비교적 장기간(6개월 이상) 지속될 경우 국내 대기업의 올해 매출액과 수출액은 각각 평균 8.0%, 9.1% 감소할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업종별 매출액 감소율은 ▸자동차-13.9% ▸자동차부품 –12.8% ▸석유제품 –12.4% ▸일반기계 –11.0% ▸섬유류 -10.8% 순으로 나타났다. 

수출액 감소율은 ▸석유제품 –17.8% ▸자동차 –14.5% ▸일반기계 –11.6% ▸자동차부품 –11.0% ▸석유화학 -10.0%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중국에 대한 수출액은 평균 12.7%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 응답기업 중 29.5%는 별 다른 자체 대응방법 없어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기업들의 대응방안으로는 ▸중국 현지출장 자제(34.3%) ▸별 다른 대응방법 없음(29.5%) ▸현지 방역활동 강화(10.5%) ▸임직원 국내소환 또는 재택근무(10.2%) ▸현지 경영활동 축소(6.7%)순으로 조사되었다. 

한경연은 “돌발적인 전염병 발생이 기업 경영에 상수가 된 만큼 기업은 평소 전염병 발생에 대비한 비상경영계획을 수립하고 적시에 시행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정부의 정책지원 우선순위는 ▸국내외 전염상황 등에 관한 신속한 정보공유(57.0%) ‣ 확산 예방을 위한 방역체계 강화(21.2%) ‣ 기업활동 지원을 위한 정부 간 협력(9.5%) ‣ 중화권 수출기업 지원(6.4%) ‣ 경제주체 소비·투자 여력 확대(6.0%)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2018년 비금융업 매출 1,000대 기업을 대상으로 했으며 152개사 응답했다. 조사기간은 2020년 1월 31일 ~ 2월 7일이고 응답률은 20.1% (접촉표본 755),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 ±7.3%이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롯데푸드, 구독경제 출사표..선착순 70% 할인 판매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롯데푸드㈜(대표 조경수)가 최근 식음료업계에 핫이슈로 등장하고 있는 ‘구독경제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지난 7일 자사 공식 온라인몰 ‘롯데푸드몰’에서 ‘이.달.먹(이 달엔 뭐 먹지)’ 구독 서비스를 선착순으로 진행한다고 밝힌 것. 이번 구독 서비스는 매달 정상가 3만원 상당의 롯데푸드 제품을 월 9900원 구독가로 즐길 수 있는 이벤트여서 더 눈길이 간다. 매달 택배를 통해 그 달의 신제품과 베스트 제품이 담긴 박스를 받을 수 있다. 매월 다르게 구성된 제품들을 집에서 편하게 받을 수 있는 것이 장점으로, 제품들을 일반 구매할 때 보다 약 70% 할인된 가격으로 즐길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1차 구독 서비스는 9월부터 11월까지 총 세 달간 진행된다. 첫번째 달인 9월에는 ‘추석맞이 건강선물’ 컨셉의 제품이 배송된다. 건강한 단백질 생활습관을 도와주는 ‘닥터 액티브’ 1통과 ‘쾌변 생유산균’ 10포, 그리고 제품과 물을 섞어먹기 편리하도록 쉐이크 통이 증정된다. 이어 10월에는 ‘신상 매운맛 제품’과 ‘이태리 대표음식’을, 11월에는 ‘뜨끈한 국물’과 ‘반찬 걱정 끝’을 힌트로 하는 제품이 배송되어 받는 이들의 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