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30 (수)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5.2℃
  • 맑음서울 13.1℃
  • 맑음대전 12.9℃
  • 맑음대구 14.1℃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3.7℃
  • 맑음부산 15.7℃
  • 맑음고창 11.3℃
  • 맑음제주 16.3℃
  • 맑음강화 9.7℃
  • 맑음보은 8.2℃
  • 맑음금산 9.1℃
  • 맑음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10.3℃
  • 맑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제과 맞수 롯데제과·오리온, 국군의 날 위문품 전달

롯데제과·오리온, 국군 장병 위문품 전달...감사 마음 전해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제과업계 라이벌 롯데제과와 오리온이 시장 쟁탈전을 치열하게 펼치는 와중에도 10월 1일 국군의 날을 맞아 장병들의 노고를 치하하기 위한 위문품을 각각 전달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먼저 국내 1위 롯데제과(대표 민명기)는 장병들 위문품으로 과자 4천여 박스를 국방부와 육군본부 등에 전달했다. 이는 나라를 지키는 군인들의 노고에 대한 감사와 사기진작 차원이다. 

이중 국방부로 전달된 1천6백여 박스는 10월 1일 ‘제71주년 국군의 날’ 행사와 참석한 전국의 여러 부대로 전달될 예정이다. 또 육군본부에 전달된 1천여 박스는 10월 2일부터 6일까지 진행되는 ‘지상군페스티벌’에 지원될 예정이다. 

이어 17사단에도 1천 7백여 박스를 전달할 예정이며 앞서 지난주에는 중앙보훈병원에 과자 300여 박스를 지원하며 상이군경들을 돕기도 했다. 

이외에도 롯데제과는 매년 국군 장병들에게 위문품을 전달하거나 국군 행사에 제품을 지원하고 있다. 작년 3월에도 국방부 및 육군본부에 과자를 지원했으며 17사단과는 ‘1사 1병영’ 업무 협약을 맺고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또 올해 6월에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군 장병과 훈련병에게 위문품 전달하는 등 군부대 지원활동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이어 국내 2위 오리온그룹(회장 담철곤)도 제71주년 국군의 날을 맞아 국군장병에게 오리온 제품을 담은 총 1억 원 상당의 선물세트 1만 상자를 후원했다.  

이경재 오리온 대표가 김경수 국군의 날 행사기획단장과 대구 공군기지에서 만나 ‘국군 후원 물품 전달식’을 지난달 19일 가진 것. 

국군장병들을 위해 특별 제작된 이번 선물세트는 ‘초코파이情’을 비롯해 ‘포카칩’, ‘태양의 맛 썬’, ‘고래밥’, ‘닥터유 에너지바’ 등 오리온 인기 과자들로 구성됐다. 

이외에도 오리온은 국군장병 사기진작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 펼치고 있다. 지난해 국방부와 ‘국군장병 복지 및 취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군장병 및 군 주요 행사 후원을 비롯해 체육·문화 행사와 콘텐츠 제공, 전역 장병 취업 지원 등에 상호 협력할 것을 합의했다. 

이에 국군 신병 교육대 훈련병들에게 국군을 응원하는 디자인을 적용한 특별 초코파이 11만 세트를 전달했고, 이밖에 아랍에미리트(UAE)에 주둔 중인 아크부대에 오리온 제품 제공, 육군 1군단 농구공 1000개 전달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한 바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국토수호를 위해 헌신하는 국군장병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이번 후원을 진행하게 됐다”며 “오리온의 정(情) 문화를 바탕으로 국군장병들의 사기를 진작할 수 있는 후원 활동을 지속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