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맑음동두천 26.0℃
  • 맑음강릉 30.2℃
  • 구름많음서울 27.6℃
  • 맑음대전 26.9℃
  • 구름조금대구 26.9℃
  • 구름조금울산 27.1℃
  • 맑음광주 26.1℃
  • 박무부산 24.4℃
  • 맑음고창 27.0℃
  • 맑음제주 29.1℃
  • 맑음강화 25.8℃
  • 맑음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5.3℃
  • 맑음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6.4℃
  • 구름조금거제 26.9℃
기상청 제공

기획PLUS

[뷰티시장]④머리부터 발끝까지...모공 케어템 제안

피부 온도 1도 상승 시 피지 분지량 10% 증가…모공 케어 비상
피부&두피 모공까지, 간과하기 쉬워… 부위별 모공 케어 중요

[산업경제뉴스 민혜정 기자] 뷰티업계가 코앞으로 다가온 여름에 대비해 두피부터 발끝까지 부위에 따라 모공 케어에 도움을 줄 제품을 제안했다.

14일 뷰티업계에 따르면 봄과 초여름 날씨를 오가는 환절기에는 미백부터 각질, 탄력케어 등 다양한 피부 고민이 고개를 들고 있다. 그 중 기온이 올라가며 증가하는 피지로 인한 고민도 빼놓을 수 없다. 

피부 온도가 1도 상승하면 피지 분비량은 10% 증가하는데, 이는 각종 트러블 유발의 주범으로 꼽힌다. 트러블뿐만 아니라 모공 속 피지가 늘어나 생기는 블랙헤드, 모공 늘어짐과 같은 고민들도 함께 떠오르기 마련이다. 

특히 모공 늘어짐은 피부 탄력 저하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각별한 관리가 필요한데, 기온이 높아지는 여름철에는 모공의 크기가 약 3배까지 증가하기 때문에 미리부터 예방하고 대비해야 한다. 

특히 두피는 다른 피부의 모공보다 모공 크기가 크고 수가 많은데, 모공 케어 시 이를 간과하기 쉽다. 이에 뷰티업계가 여름에 대비해 두피부터 발끝까지 부위에 따라 모공 케어에 도움을 줄 제품을 소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아이소이, 모공 10층 속탄력 개선 도우미...‘모공올킬세럼’ 추천

자연유래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 아이소이의 ‘포어 타이트닝 컨트롤 세럼(이하 ‘모공올킬세럼’)’은 가로·세로로 늘어진 모공 개선은 물론, 모공 부위 10층 속탄력부터 겉탄력까지 잡아줘 깊은 모공 고민까지 탄탄하게 케어해주는 세럼이다. 

늘어진 모공 개선 및 모공 결 개선, 모공 면적 감소, 모공 수 감소 등 12가지 모공 고민을 세럼 하나로 케어할 수 있다. 피부 치밀도와 피부결 개선까지 도와 프라이머 없이도 깨끗한 피부 표현이 가능하다. 

또한 과잉 피지와 유수분 밸런스를 바로잡아 모공 고민의 원인을 관리해 모공 증가 예방까지 할 수 있다. 끈적임 없이 산뜻한 제형으로 봄, 여름철에도 사용하기 좋고, 피부자극 테스트를 완료해 민감성·여드름성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 가능하다. 

일반 모공보다 큰 두피 모공까지 케어, '현대약품, 프레스티지 스칼프 샴푸'

현대약품의 탈모 케어 전문 브랜드 마이녹셀의 ‘프레스티지 스칼프 샴푸’는 젊은 두피를 위한 안티에이징 탈모 케어 샴푸로, 6주 사용 시 두피 모공부위 탄력, 두피 보습, 두피 헤어라인 치밀도 개선 등 두피 안티에이징 효과를 얻을 수 있다는 것이 업체 측 전언이다. 

두피, 모발 집중 강화 독자 성분 ‘마이녹셀 콤플렉스 2.0’과 단백질 강화 성분, 탈모 증상 완화 특허 기능 성분이 포함된 ‘소이액트’를 함유했을 뿐만 아니라. 

두피에 부담을 주는 인공색소, 설페이트계 계면활성제, 실리콘 오일을 배제, pH 5.3 약산성 처방의 저자극 마일드 포뮬러로 건강한 두피 케어를 돕는다고 덧붙였다. 

5가지 단계로 복합 모공 케어, ‘낫포유, 소프트 바디 미스트’


바디 케어 전문 브랜드 낫포유의 ‘소프트 바디 미스트’는 피부 진정, 각질 제거, 수분 공급, 모공 케어, 착색 완화 5가지 단계로 오돌토돌한 닭살 피부 개선에 도움을 주는 비건 바디 케어 제품이다. 

닭살 피부의 원인은 과도한 각질이 모공 바깥쪽에 뭉쳐 문제를 야기하기 때문에 각질 제거와 충분한 보습이 수반되어야 하는데, 

소프트 바디 미스트는 Sing Green 특허 원료(샤인머스캣, 청사과, 청매실, 그린 파파야)를 사용해 모공을 깨끗하고 탄탄하게 케어해 복합 모공 케어를 도우며, 360도 어느 각도로든 분사가 가능해 손이 닿지 않는 곳에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고 업체 측은 전했다.

관련기사

Research & Review

더보기


ESG 기업 공헌활동

더보기


PeopleㆍCompany

더보기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 [산업경제뉴스 박진경 기자] 동국제강그룹 분할 3사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이 창립 70주년을 이틀 앞둔 5일, 서울 을지로 본사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동국제강그룹 창립 70주년 기념식’을 함께 가졌다. 동국홀딩스·동국제강·동국씨엠 3사 모두 모태 기업 동국제강(현 동국홀딩스)의 창립 정신을 계승해 7월 7일을 창립기념일로 하고 있다. 행사는 창립 70주년 기념 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장세주 동국제강그룹 회장 기념사와 장기근속자 시상으로 이어졌다. 장세주 회장은 기념사에서 “70년의 역사는 당연하게 주어질 수 없는 시간이다”고 강조하며, “창업 초기 조부모께서 당산동 공장에서 숙식 하시며 직원 식사를 차려주던 모습이 떠오른다. 기획실로 입사해 경영이념 실천을 준비하던 시절과, 오일 쇼크·제2창업·직류전기로 도입·연합철강 인수 등 무수한 기억이 머리 속에 떠오르고 지나간다”고 소회를 전했다. 이어 “올해는 창사 70주년이자 지주사 체제 출범의 원년으로, 각 사가 독립된 경영 환경에서 전문성을 높이면서도, 항상 ‘동국’이라는 공통의 가치관을 나누는 조직임을 인지하며 상호 소통하고 화합하자”고 당부했다. 그는 “위기 앞에서도 항상 예상을 뛰어넘는 역량을 보여 주